[신촌연세병원/칼럼] 각종 합병증의 씨앗, ‘높은 혈압’ 생할습관 개선으로 예방

각종 합병증 씨앗 ‘높은 혈압’ 생활연습 개선

>

5월 17일은 세계고혈압연맹이(WHLWorld Hypertension League) 고혈압에 대한 경각심을 불러일으켜 고혈압으로 질병을 예방할 목적으로 지정한 세계 고혈압의 날이었다. 혈관 속을 흐르는 혈액의 압력, 즉 혈압이 높은 상태를 뜻하며 성인 기준 수축기 혈압이 140밀리Hg 이상이거나 이완기 혈압이 90밀리Hg 이상일 때를 말한다. 고혈압은 침묵의 살인자로 불릴 만큼 증상은 없지만 심근경색 뇌경색 부정맥 협심증 등 생명을 위협하는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는 만큼 경계심을 갖는 자세가 필요하다. 고혈압은 발생 원인에 따라 1차성 (본태성 )과 2차성 (속발성 )으로 나뉜다. 한국 환자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1차성 고혈압은 원인이 명확하지 않고 가족력, 노화, , 짜게 먹는 식습관, 과sound, 흡연, 운동부족, 스트레스 등과 관련이 있다. 2차성 고혈압은 어떤 질환으로 인해 발생하는 경우를 말하는데 신장질환이나 부신종양, 일부 선천성 심장질환 등 다양한 질환이 원인이 될 수 있다. 이처럼 고혈압은 운동, 흡연, sound주, 식습관 등과 매우 밀접한 생활벽 속에서 대한고혈압학회에서는 제시된 고혈압 예방 및 관리를 위한 9가지 생활수칙을 제시하고 있습니다. 올바른 생활벽 유지와 정기적인 혈압점검으로 각종 합병증을 예방하고 건강한 생활을 이어가길 바란다. sound 음식은 골고루 싱겁게 먹습니다. 살이 찌지 않도록 적당한 체중을 유지하다 △매일 30분 이상 적절한 운동을 한다△모두 sound 배를 끊고 술은 삼간다△야채, 과일을 충분히 섭취한다△달콤하고 기름진 음식을 줄인다△스트레스를 적절히 풀고 평온한 심정을 유지한다 정기적으로 혈압 재고 의사 진찰 받아△처방 혈압약을 자주 복용한다. 신촌연세병원 : www.scys.co.kr [서부신문 2020년 4월 24일 1081호 게재]